스타벅스 드디어 기프티콘 잔액 돌려주네

스타벅스의 새로운 정책: 잔액 환급 서비스

2023년 12월 20일부터 스타벅스 코리아는 고객이 e-Gift 아이템으로 결제한 후 남은 금액을 환급하기 시작했습니다. 이는 카페 업계에 새로운 변화의 바람을 일으키고 있으며, 다른 카페 브랜드들 역시 비슷한 정책을 도입하는 방안을 논의 중에 있습니다.

스타벅스의 시스템

  • 상품권 사용 개선: 상품 타입의 기프트카드를 사용할 때 60% 이상 사용 시, 잔액을 스타벅스 앱이나 물리적 카드로 환급합니다.
  • 온라인 쿠폰 적용: 카카오톡 기프티콘과 같이 액면가가 명시된 대부분의 온라인 쿠폰이 대상입니다.
  • 환급 시스템 개발: 정부 감사 이후 시스템 개발에 약 1년의 시간을 투자하여 새로운 정책을 적용하였습니다.

다른 카페 브랜드들의 도전

폴 바셋

  • 스타벅스 시스템 도입 고려: 업계 1위인 스타벅스를 따라 내년에 비슷한 시스템을 도입하는 것을 고려 중입니다.

이디야 커피

  • 환급 정책 논의 중: 전국에 3,000개 이상의 매장을 가지고 있으나, 프랜차이즈 비율이 99%에 달해 시스템 도입에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투썸플레이스

  • 환급 정책 논의 예정: 프랜차이즈 의견 수렴 및 시스템 변경 등 여러 분야에서 논의가 필요합니다.

도입의 어려움

  • 온라인 쿠폰 사용 구조의 복잡성: 카카오톡 기프티콘과 같은 온라인 상품권의 결제는 카카오, 채널, 쿠폰 대행사, 프랜차이즈 본사, 매장 등 여러 단계를 거쳐야 합니다.
  • 수익 분배 및 결제 지연 문제: 기프티콘 수익은 여러 단계에 걸쳐 분배되며, 이에 따른 프랜차이즈의 수수료 부담 및 결제 지연 문제가 있습니다.
  • 복잡한 정산 방법: 잔액 환급 시스템 도입으로 정산 방법이 더욱 복잡해질 수 있습니다.

결론

스타벅스의 잔액 환급 정책은 카페 업계에 큰 변화를 가져오고 있습니다. 다른 카페 브랜드들도 이러한 변화에 발맞추어 자체적인 시스템 도입을 고려하고 있으나, 프랜차이즈 위주의 운영 구조와 온라인 쿠폰 사용의 복잡성 때문에 즉각적인 도입은 쉽지 않은 상황입니다. 이러한 흐름은 앞으로 카페 업계의 상품권 사용 및 환급 정책에 중요한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됩니다.

Leave a Comment